본문 바로가기

원주민190

ALASKA " 마리화나와 헤로인 " 미국은 각 주마다 법이 다르기 때문에 마리화나를 허용하는 주가 매년 증가하고 있습니다. 마약류에 속하는 마리화나나 헤로인 코카인 등은 19세기 전쟁시기에 널리 남용이 되어 왔습니다. 이제는 한국도 마약류에서 자유로운 나라가 아닙니다. 전직 대통령 아들부터 상습적인 투약을 하는 사례가 있듯이 오히려 가진자들의 향락에 더욱, 이용이 많이 되는 것 같습니다. 이제는 대학생과 주부들에게까지 침투해 상당한 충격을 사회에 주고 있습니다. 한국은 조직범죄와 마약류 사범은 평생을 경찰로부터 관리를 받아오고 있습니다. 마리화나는 크게 다른 사람에게 해를 주지 않는다는 점에서 주마다 허용을 하고 있는데, 저도 거리를 걷다가 원주민에게 마리화나를 권유 받기도 하지만 , 아직까지는 펴 보지 않았습니다. 일단, 그 냄새가 엄청.. 2022. 4. 28.
ALASKA ' ESKIMO 의 성과 사랑 " 알래스카 원주민 마을은 약, 200여 개 곳이 있는데 그중에는 10명이 사는 섬에서부터 시작해서 몇천 명이 사는 마을까지 아주 다양합니다. 에스키모인들은 씨족사회입니다. 그러다 보니 같은 성을 지닌 , 친척들 관계로 마을 인구가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초등학교를 갔는데 책상에 이름표의 성이 모두 같은 경우도 보았습니다. 그렇기에 다른 마을 부족과 결혼을 하면 신랑을 데리고 신부의 마을에 정착을 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일단, 근친상간을 하면 수명이 짧아지고 , 지적 수준도 떨어지며 병에 걸리기 쉽습니다. 우리나라도 오래전부터 근친상간을 금기시하는 이유도 모두 과학적 근거가 있기 때문입니다. 한 마을에 거의 모두가 친척들로 이루어졌었지만, 피 끓는 청춘남녀들이 사랑에 대한 목마름을 자제하기에는 너무 힘듭니.. 2022. 4. 19.
ALASKA " ESKIMO 원주민과의 만남 " 사람이 사는 세상에서는 제일 힘든 게 바로 인간관계가 아닐까합니다. 사람과 사람 사이가 제일 힘이 들지 않을까요? 지금,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을 봐도 그렇고 , 나라와 나라 사이도 역시, 사람과의 인과관계가 아닐까 합니다. 직장에서의 상사와의 관계도 늘 스트레스를 주기도 하고 참을 인자를 되새기며 참는 직장생활의 연속이기도 합니다. 나는 평생을 근무할 테고 상사는 조금만 참으면 바뀔 거니 , 그때까지 참고 견디자 라는 구호를 가슴에 새기며 버티기도 합니다. 그러다가 버티지 못할 것 같으면 품 안에 간직해 온 사직서를 던지기도 하지요. 알래스카에서 여러 마을을 다니다 보면 원주민들과의 만남이 잦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들이 보는 나는 어떠한지 처음에는 경계심을 갖고 대하다가 그들의 열린 마음에 내 마음도.. 2022. 4. 18.
ALASKA " ESKIMO 인의 HUNTING " 알래스카에는 약, 200여 개의 원주민 마을이 있습니다. 적게는 10명 이내에서 많게는 5천여 명이 모 여삽니다. 각 부족마다 언어가 달라서 (글자는 없었음) 서로 소통하기 힘들지만 그래도 간혹, 다른 부족과 결혼을 하는 경우가 생기기도 합니다. 일반적으로는 신랑 측에서 신부 측 동네로 이사를 가는데 그 이유는 씨족사회이다 보니, 근찬 상간이 많기에 이를 예 벙하기 위함입니다. 원주민 마을에는 회사가 없으니 당연히 직업을 갖은 이 가 드뭅니다. 그래서, 사냥과 고래 조업이 가능합니다. 사냥과 고래사냥을 하지 못하면 이들은 기나긴 겨울을 이겨낼 수 없으니, 미국 정부로서도 이들을 무상으로 먹여 살리지 못할 바에야 일정 부분 사냥과 고래사냥을 허용해 주고 있는 실정입니다. 선무당이 사람 잡는다고 일부 한국인.. 2022. 4.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