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활화2

ALASKA " DOG SLEDDER " 알래스카만큼 개썰매가 활성화된 곳은 없는 것 같습니다. dog sled 가 생활화 되어 정착이 된지도 오래되었지만 , 이제는 점점 사라져 가고있는 실정입니다. 개썰매 대회는 달리기 대회처럼 이름 있고 전통 있는 각종 대회들이 많습니다. 국제 개썰매 대회부터 시작해서 북미선수권대회 등등 상당히 많은데 그중에서도 육상경기처럼 달리는 거리와 참가견의숫자에 따라 종목이 다양하기만 합니다. 달리기 대회 100미터, 200미터가 있는 것처럼 단거리와 장거리로 나누어지고 거기에 참가하는 썰매견 수에 따라 종목이 나누어집니다. 육상 대회의 꽃이 마라톤처럼 개썰매도 장거리경주가 제일 유명합니다. 오늘은 썰매견들의 경주 소식을 전해 드립니다. 개들은 달리고 싶어 하는 욕망이 있습니다. 그 점을 이용해 개썰매 대회를 개최합.. 2021. 4. 12.
Alaska " 야호 ! 바다다 " 유난히 바다를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바다만 보면 마음이 편안해지고 , 모든 걸 사랑하고 싶은 생각이 들고 모든 게 용서가 되는 것 같습니다. 가슴이 먹먹할 때 바다를 찾아 위안을 얻고, 인생의 앞길이 보이지 않을 때, 바다에게서 해답을 찾고는 합니다. 바다가 주는 혜택을 온전히 누리며 바다의 품에 안겨 살고 있는 저에게는 자연이 주는 아주 큰 선물이기도 합니다. 바닷물에 발을 적시지 않아도 바닷물의 결을 느낄 수 있으며, 바닷물을 마셔 보지 않아도 바다의 향을 알 수 있습니다. 이렇듯, 바다와 함께 하는 시간들이 이제는 생활화가 된 게 아닌가 합니다. 싱그런 여름의 바다가 유혹하는 태평양의 끝자락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흰 포말을 일으키며 다가오는 파도소리에 막혔던 가슴이 탁 트이는 것 같아 온 몸이.. 2020. 6.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