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ivy알래스카
한국인 최초로 알래스카의 구석구석을 발로 뛰면서 다양한 경험과 여행을 통한 알래스카 전문가 입니다. "인생을 시작하려면 알래스카를 가라"는 말을 들려드리고 싶습니다. 알래스카는 무한한 도전과 가능성을 갖고있는 마지막 남은 미 개척지이기도 합니다. 젖과 꿀이 흐르는 "알래스카" 자연속의 삶이 그립다면 언제라도 알래스카로 오시기 바랍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

Archive

2020. 7. 19. 01:14 알래스카 관광지

알래스카의 연어낚시중 Dip net 으로 잡는 방법은

참으로 재미나지만 험난한 일정이기도 합니다.

Chitina에서는 딥넷으로 연어를 잡는데

거의 무슨 삶의 체험 현장으로 생각을 해야할 만큼

고난의 여정인데, 그 이유는 한인들은 연어를 잡기 위해

이 곳을 찾지만 , 백인들은 휴가를 즐기기 위함이

가장 큰 주 목적이기 때문입니다.

쉬운 방법으로 보일진 몰라도 , 일반 연어 낚시 보다도 더

스릴 넘치고 긴장감 넘치는 연어 낚시를 알려드립니다.

 

 




.

저렇게 긴 뜰채를 잡고 가장 물살이 센 곳에 자리를 잡고 

상류로 올라오는 연어를

낚아채는 연어 낚시 방법입니다.


 


저렇게 망 안으로 들어오는 연어를 도망가지 못하게 낚아채서 

끌어올리는 낚시 방법인데

의외로 물살이 세서  , 많은 힘을 요구 합니다.

 

 

 


특히 킹 샐몬 같은 경우는 힘이 엄청 세서 

뜰채를 놓쳐 버리는 경우도 생깁니다.

물살이 세니 중심을 잡기가 여간 어려운게 아니며,  

인내심을 가지고, 뜰채를 10초 간격으로

다시 끌어올려 세팅을 해야하는 반복 작업의 연속 입니다.

매년 딥넷 채와 연어가 몸부림을 치면서 같이 물살에

휩쓸려 사망자가 나오고는 합니다.

거의 목숨 걸고 연어를 잡습니다.


 


10번이고 20번이고 계속적으로 반복을 하다보니 

연어를 낚아채지 못하면 의욕이 떨어질수도

있으나 , 부단한 인내심으로 계속하면 연어를 낚아 올리는 

기회를 잡을수 있습니다.


 

 


온 가족이 보트를 타고 ,팀을 이뤄 저렇게 강 상류부터 

시작해서 하류로 이동하면서

연어를 낚아올리는 보트 낚시인데. 

포인트를 잘 잡아야 허탕을 면합니다.

강 상류로 올라갔다가 다시 하류까지 내려가는 

일을 수도없이 반복 합니다.

일반 대 낚시보다 오히려 더 긴장감 있고, 

스릴 넘치는 손 맛을 맛볼수 있습니다.

 


 

제가 처음 잡은 연어 손질을 하고 있네요.

연어 손질 선수들이라 전, 사진만 찍는 중입니다.

 

 


연어를 총 70여마리 잡았는데 전 연어를 기절 시키는 담당 이었습니다.

망치나 나무막대기로 연어의 머리를 쳐서 기절을 시키는 담당이었는데

너무 연어가 힘들이 좋아 기절 시키는것도 장난이 아니더군요.

마음이 약해 너무 심하게 치지 못하니 기절을 안하더군요. 

잔소리를 듣고 , 과감히 기절시켰답니다.

꿈에 연어가 나타날듯 ㅜ.ㅜ.


 

 장장 30분을 걸어서 담배를 사러갔더니 2시간 후 문을 연다고 해서

다시 30분을 터덜터덜 걸어와야만 했던 가슴아픈 추억.아....담배 고파라.  

 

표주박

연어를 잡으면 그자리에서 꼬리를 일부 자르는데

법으로 규정 되어있습니다.

연어를 잡는 모든 사람을 보니 정말 철저하게 법을 잘 키키더군요.

누가 지켜보지 않지만, 이들은 지켜야할 것들을 습관적으로잘 지킵니다.

규정에 어긋난 다른 어종을 잡아도 즉시 놔줍니다.

연어를 잡은 숫자를 꼼꼼히 기재해서 신고서를 작성하는걸 보고

감탄했습니다.

어느 누구도 숫자를 속이지 않더군요.

자기가 알아서 적고, 무인통에 그 신고서를 넣으면 되는데

지켜 보는 이 없어도 당연시 하더군요.누가 그러더군요.

법만 지키면 살기 좋은 곳이 미국이라고요.한국은 법을

안 지켜야 더 돈도 잘벌고, 잘사는 곳인데...

전직 대통령부터 시작해서.

 

posted by 알래스카 여행작가 ivy알래스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