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ivy알래스카
한국인 최초로 알래스카의 구석구석을 발로 뛰면서 다양한 경험과 여행을 통한 알래스카 전문가 입니다. "인생을 시작하려면 알래스카를 가라"는 말을 들려드리고 싶습니다. 알래스카는 무한한 도전과 가능성을 갖고있는 마지막 남은 미 개척지이기도 합니다. 젖과 꿀이 흐르는 "알래스카" 자연속의 삶이 그립다면 언제라도 알래스카로 오시기 바랍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Recent Comment

Archive

2018.01.19 06:44 알래스카 관광지

이번에 알래스칸중 처음으로 평창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가 탄생 했는데 스케이트 

종목입니다.

지난번에는 국가대표 선발전 스키 선수들이 

이 곳 해처패스에서 맹 연습을 하기도 했습니다.

.

평창 올림픽이라는 눈에 익은 단어들이

이 곳 매스컴에 등장하니, 감회가

남다릅니다.

.

그래서, 오늘은 스키장 풍경 소식을 전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

자주 오는 곳이긴 하지만 올 때마다 새로운 느낌이 듭니다.


.


.

알레이스카 리조트 풍경입니다.


.


.

오늘도 꿋꿋하게 스키장을 지키고 있는 강감찬 장군 동상.


.


.

트램을 타고 스키장 꼭대기로 올라가는 곳입니다.


.


.

일반 리프트도 있지만 케이블카를 타고 스키장을 오르는 

기분은 색다른 느낌입니다.


.

 

.

요즘은 보드가 대세더군요.


.


.

아이를 안고 보드를 타는 이도 있는데 상당히 

위험해 보였습니다.


.


.

오늘은 비가 내려 스키장 눈 상태가 별로 좋지 않았습니다.


.


.

여기는 사람들이 붐비지 않아 그거 하나는

좋은 것 같습니다.


.


.

스키를 타다가 언 몸을 녹이는 야외 난로가 일년내내

가동이 됩니다.


.


.

완전 급경사는 코스 외에 따로 있는데 내려오다가 

눈사람 처럼 구르는 장면을 몇번이나 목격을 했습니다.


.


.

리조트 내의 실내 풍경입니다.


.


.

커피숍 내에 있는 귀여운 곰 조각상,


.


.

스키장 전체 조감도입니다.


.


.

리프트 이용료인데 리프트와 케이블카 모두 이용이 가능합니다.


.


.

저 호수가 아직 다 얼지 않았는데 완벽하게

얼게되면 스케이트장으로 이용이 됩니다.


.

 

.

이제 겨우 살얼음 언 정도네요.


.


.

기형적인 괴목의 자태가 마치 두마리 용이 움직이는 것 같은 

모습입니다.


.


.

오늘은 콩나물밥인데 정말 오랜만에 먹어봅니다.


.

.

여기에 된장국과 두부부침 이 정도면

저에게는 진수성찬입니다.

.

또 다른 촬영 일정이 있어서 오늘부터는 분주하기만 

합니다.

 "개밥 주는 남자" 예능 프로그램인데 이번에 

알래스카에서 촬영 일정이 있어서 여러가지 

준비할 일들이 많네요.

거의 야외에서 촬영 하는거라 든든하게 입고 

다양한 볼거리들을 소개 하도록 하겠습니다.

.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posted by 알래스카 여행작가 ivy알래스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