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ivy알래스카
한국인 최초로 알래스카의 구석구석을 발로 뛰면서 다양한 경험과 여행을 통한 알래스카 전문가 입니다. "인생을 시작하려면 알래스카를 가라"는 말을 들려드리고 싶습니다. 알래스카는 무한한 도전과 가능성을 갖고있는 마지막 남은 미 개척지이기도 합니다. 젖과 꿀이 흐르는 "알래스카" 자연속의 삶이 그립다면 언제라도 알래스카로 오시기 바랍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Recent Comment

Archive

회화(繪畵) 라 함은 나무,유리,비단,콘크리트,캔버스등

표면에 색을 이용해 그리는 그림을 뜻하는데

풍부한 표현력이 특징입니다.

.

오늘은 원주민 예술과는 다소 다른 현대적인

예술이 가미된 작품들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실상 다르다고는 하지만 원래가 원주민 문화에서

태생이 되어 진화가 되었기에 그림의 밑바탕에는

알래스카 내음이 가득한 작품들입니다.

.

크리스마스에 만나보는 현대 작가들의 예술 세계로

잠시 들어가 봅니다.


.

.

참 편안한 그림입니다.

안정감과 미소를 주는 느낌이 듭니다.


.


.

생선껍질로 만든 인형입니다.

지금은 점차 사라져가는 기법입니다.


.


.

알래스카 어촌의 원주민 마을풍경이네요.

토템과 함께 교회가 많은게 다소 특이합니다.



.


.

바다 코끼리 아이보리로 조각한 작품입니다.


.


.

역시 같은 소재로 만든 이누잇의 모습입니다.


.


.

알래스카를 연상 시키는 요소들이 곳곳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


.

고래와 무스, 캐리부가 연상이 됩니다.


.


.

이런 스타일은 원래 생선껍질로 만드는데 이번에는 동을 

이용해 만들었네요.


.

.

한적한 미술관 풍경입니다.

미술관 옆 동물원 영화가 생각나네요.


.


.

에스키모인들이 고래를 해체 작업하는 그림입니다.


.


.

중국인 화가의 작품입니다.


.


.

야생동물과 다양한 베리가 연상됩니다.


.


.

정겨운 장면입니다.


.


.

북극에서 만나 볼 수 있는 풍경이네요.

북극곰 털로 만든 바지인데 , 상당히 따듯하지요.


.


.

누군가를 기다리는 듯한 소녀의 모습입니다.


.

 

.

여유롭게 작품들을 감상 할 수 있어 너무나 좋았습니다.


.


.

이제 막 노을이 지려고 합니다.


.


.

서서히  구름을 붉게 물들게 물들이는 저녁노을입니다.


.

 

.

오늘도 노을을 찍으러 가지 못해 이렇게 멀리서나마

노을빛 구름을 감상 했습니다.


.


.

지난밤에 무스 아주머니가 다녀 갔네요.

우편함에도 들렀는데 , 본인 메일이 올게 있나봅니다.

요새 무스가 자고 가지는 않네요.

차량이 많이 세워져 그런가 봅니다.

.



posted by 알래스카 여행작가 ivy알래스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